“요즘 대학원은 예전 같지 않아”라는 말을 한 번이라도 들어본 적 있는가? 예전에는 학자로서의 아우라가 있었는데, 요즘 원생들에게선 그런 것들을 찾을 수 없다는 식의 아쉬움. 이에 대해 필자는 서두에는 구체적인 문제를, 말미에는 추상적인 문제를 언급하는 방법론적 차원에서 본보의 상반기 <보도 기획>이 ...

 이번 보도기획을 구성하기 위해 고집스러울 정도로 대학원의 존재 이유를 학업에 두고, 대학원생으로서의 삶의 방식을 연구라는 기준에 부합시키려 했다. 따라서 문제의식도 단 하나였다. ‘대학원생으로서 공부한다는 것의 어려움은 어떤 이유에서 오는가? ’예상대로 많은 원생이 이러한 문제에 대해 적극적으로 생각하고 있었다. 그런데 문제의 ...

 지난 5월 15일 서울교정 중앙도서관(이하 서울중도) 로비에서 제50회 중앙도서관 작은 음악회 “Listen to the sound of spring”이 열렸다. 본 행사는 서울중도에서 주최한 행사로, 본교 음악대학 오케스트라가 연주했으며 강석희 음악대학 학장이 지휘를 맡았다. 이번 음악회에서는 오토리노 레스피기(Ottorino Respighi),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Wolfgang ...

 지난 5월 10일 서울교정 총학생회(이하 서울총학)는 유학생 네트워크 사업의 일환으로 ‘캘리그라피 및 수제도장 만들기’ 행사를 개최했다. 유학생 네트워크는 외국인 일반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학교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사업으로, 정기적으로 다양한 프로그 램을 선보이고 있다. 서울교정 청운관 704호에서 ...

 국제교정 중앙도서관(이하 국제중도)은 5월 23일과 30일 이틀에 걸쳐 ‘제8회 세계영화제-호주 편(이하 세계영화제)’을 개최했다. 본 영화제는 국제중도에서 매년 한 국가의 영화를 선정하여 소개함과 동시에 영화 해설을 들을 수 있는 행사다. 올해 세계영화제의 상영작은 <행잉록에서의 소풍 Picnic at Hanging Rock>(1975)과 <워커바웃 Walkabout>(1971)이다. 5월 ...

 지난 5월 15일 중앙박물관에서는 경희대학교 개교 70주년을 맞아 <한국의 기와> 특별전을 개최했다. 이번 특별전은 ‘2019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사업의 일환으로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고, (사)한국대학박물관협회가 주최하며 본교중앙박물관에서 운영한다. 개회식에서 경희대학교 중앙박물관 김희찬 관장은“이번 특별전에서 본교 중앙박물관이 한반도의 기와 문화를 조명하기 위해 소장하고 있는 ...

 지난 5월 27일 서울교정 중앙도서관은 연구력 강화 워크숍의 일환으로 케임브릿지 대학 프레스(Cambridge University Press) 출판 총괄 편집장 초청 강연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샵은 학술지 논문 투고의 요령, Peer Review 절차 등을 포함해 해외 학술지 논문 투고 방법의 실질적 조언을 듣는 자리로 ...

 지난 5월 17일 서울교정 평화의전당에서 경희 70주년 기념식 <‘경희100년’을 향한 담대한 도전> 행사가 열렸다. 기념식은 설립자 미원 조영식 박사 추모 묵념, 70주년 기념 영상 시청, 박영국 경희대학교 총장 직무대행의 환영사, 이리나 보코바 명예대학장의 축사 영상 시청, 조인원 학교법인 경희학원 이사장의 ...

 대학은 무엇을 하는 곳일까? 표준국어대사전은 대학을 ‘고등 교육을 베푸는 교육 기관. 국가와 인류 사회 발전에 필요한 학술 이론과 응용 방법을 교수하고 연구하며, 지도적 인격을 도야한다’라고 정의한다. 사전적 정의 그대로 ‘대학’이라는 공간은 가장 순수하게 지식을 다루는 곳이기도 하지만, 의외로 정치적인 공간이다. ...

가로열쇠 1. 근대 이탈리아 음악을 대표하는 작곡가 중의 한 사람으로 ‘로마의 분수’, ‘로마의 소나 무’, ‘로마의 축제’등을 작곡한 작곡가의 이름은? (보도 지면)2. 문하생이 기성 만화 작가와 숙식을 함께하며 배우는 방식에서 출발한, 외국인 원생들에게는 낯선 스승의 작업을 도와주는 보조자 노릇을 하며 배우는 ...